BLOG ARTICLE 미디어아트 | 1 ARTICLE FOUND

  1. 2006.04.29 Game + Art + Tradition = 時雨殿(shigureden) (3)

時雨殿는 닌텐도가 올해 초 본사가 위치한 교토에 세운 Interactive Museum으로 교토의 고전적 이미지와 일본의 게임문화, 그리고 미디어아트를 결합한 매력적인 곳이다.

박물관 가는 길

일단 일본 최古의 도시 중 하나인 교토에 자리잡고 있다는 것이 매력적이고, 일본의 메이저 게임회사인 닌텐도가 만들었다는 것이 또한 그렇다.

전시되어 있는 과거 타이틀(?)

아시다시피 닌텐도는 전통 카드놀이와 화투를 제작하던 회사로 유명하다. (아직도 제작하고 있다고 한다.) 한마디로 놀이기술 전통의 명맥을 잇고 있다는 자부심이 이러한 박물관을 만들게된 동기 중 하나인 것 같다.

바닥의 화면으로 보여주는 교토의 문물들. 마치 반도체의 설계도를 보는 것 같다.

時雨殿의 메인테마는 일본 문학을 아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만한 小倉百人一首(오구라 햐쿠닝 잇슈)이다. (설날의 남녀가 풍류를 읊는 놀이로도 유명한 하쿠닝 잇슈놀이) 100명의 시인이 지은 100개의 시를 디지털 기술을 이용하여 다양하게 표현하고 있다.
전시장에 들어서면 전시물 안내를 위하여 특별제작된 NDS를 받게 되는데 스킨이 예술이다.

고풍스런 NDS의 외형.

이후 볼 수 있는 시에 대한 설명들을 Wireless를 통하여 전송받아 볼 수 있다.
가장 고무적인 부분은 고연령층 관객들이 체험할 수 있는 놀이문화들이 상당히 현실적으로 보이며 NDS를 들고있는 할머니가 어색하지 않다는 점이었다. (미국에서 봤던 흑인아줌마가 들고있는 파랑 GBA를 능가하는 자연스러움이었다.)
고연령층은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으며, 이미 이들은 Entertainment를 즐기고 자란 세대이다. 다만, 젊은 층과는 다른 플레이스타일을 가지고, 더욱 큰 구매력를 가지며. 보다 고급스러음을 즐기기 때문에 단지 PC에 게임과는 다른 새로운 접근방식이 필요하다는 생각이다. (요즘들어서 닌텐도가 잡는 방향이 상당히 합당하다는 생각이 든다. 소니나 MS처럼 미디어나 SW쪽에 모기업이 있었다면 상당한 시너지를 발휘할텐데..like google) [Pictured by KOTAKU]


時雨殿 사이트 바로가기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무릉동원 2006.04.29 2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았습니다. (그것도 공짜로... ^^)

  2. 미니미 2006.04.30 05: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동원님 블로그 공짜로 잘보고 있는걸요. ^^

  3. 2006.05.02 1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여름 교또행, 어때?